티스토리 뷰

Life Story/꽁치네집

어느 햇살 좋던 날...

불량펭귄 helperchoi 2017. 1. 31. 00:48

날이 추워서 인지...


이젠 집냥이가 다되서 인지...


당췌 밖을 나가려고 하질 않는 꽁치



문득 밖을 거닐며 산책하던 기억이 났는지 


훌쩍~ 창밖을 한번 내다보고 이내 또 심드렁 합니다.



"어느 햇살 좋던 날..."




반응형

'Life Story > 꽁치네집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어느 햇살 좋던 날...  (0) 2017.01.31
집사야 회사는 안가냥?!  (0) 2016.03.08
'꽁치네 집'  (0) 2014.03.16
'발 페티쉬'  (0) 2014.03.02
'새 식 구'  (0) 2014.02.24
댓글
댓글쓰기 폼